디지털타임스

 


GS칼텍스, 98% 바이오 기반 기계톱유 `킥스 체인 바이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GS칼텍스, 98% 바이오 기반 기계톱유 `킥스 체인 바이오`
고성능 생분해성 기계톱유 '킥스 체인 바이오'. GS칼텍스 제공.

GS칼텍스는 국내 윤활유 브랜드 최초로 구성 물질의 98%가 바이오 기반 물질로 이뤄진 식물 원료 베이스오일 기반의 고성능 생분해성 기계톱유 '킥스 체인 바이오(Kixx Chain BIO)'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킥스 체인 바이오는 유채, 야자, 대두, 사탕수수 등에서 추출한 지방산을 이용해 만들어진 생분해성 윤활유다. 토양에서 분해되지 않는 일반 석유계 윤활유 제품과는 달리 일정 시간이 지나면 땅속 미생물, 햇빛, 수분 등에 의해 대부분이 자연적으로 분해되는 특성이 있다.

기계톱유는 연간 약 6000드럼이 사용되는 소형 시장으로 그동안 국내에서는 기계톱 전용으로 만들어진 윤활유 제품이 없었다. 유사한 제품 성격을 가진 석유계 엔진오일 제품이나 고가의 해외 기계톱유 제품을 사용해 왔다.

기계톱유는 벌목 등에 사용되는 제품의 자체 특성상 윤활 작용을 완료한 뒤 기계톱 내 저장소로 회수되지 않고 외부로 유출돼 흘러내리거나 톱밥, 흙에 달라붙어 땅으로 흡수된다. 이런 이유로 국내에서도 생분해성 윤활유 제품에 대한 개발 필요성이 대두돼 왔다.

이번 출시된 킥스 체인 바이오는 지난해 11월 낮은 생태 독성과 생물 농축성, 우수한 생분해성으로 높은 수준의 환경 규격을 요구하는 유럽 연합의 'EU 에코라벨' 인증을 획득했다.

EU 에코라벨은 제품의 전 생애주기에 걸쳐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한 제품만이 취득할 수 있는 인증이다.

또 지난해 7월에는 독일 산림작업·임업기술협회의 엄격한 성능 평가 시험을 통과하며 우수한 저온 물성, 마모 방지 기능 등 윤활유 제품 자체의 성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았다.

GS칼텍스 관계자는 "앞으로도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고 탄소 저감에 기여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해 윤활유가 필요한 모든 산업에 지속가능한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