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AXA손해보험, 모르코 지진 피해복구 긴급구호금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사내 모금 캠페인 및 기업 매칭 펀드로 구호금 조성
AXA손해보험, 모르코 지진 피해복구 긴급구호금 지원
기욤 마라보(왼쪽 세 번째) AXA손해보험 대표이사와 임직원 등 관계자들이 모로코 지진 이재민을 위한 긴급구호금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AXA손해보험]

AXA손해보험(이하 악사손보)은 지진으로 인해 막대한 피해를 입은 모로코의 긴급 구호를 위해 대한적십자사에 긴급구호금을 전달했다고 18일 밝혔다.

모로코 마라케시 서남쪽 지역에서 지난 8일 발생한 규모 6.8의 강진으로 사망자 수가 3000여 명, 부상자만 5600명이 넘게 발생했다. 특히 계속된 여진과 산악 지형의 진앙지로 인해 사상자 파악과 구조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악사손보가 전달한 구호금은 생존자 구조 및 수색 작업, 식수 등 생존 필수품 공급과 이재민의 생명 및 건강을 보호하는 인도적 지원 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긴급구호금은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임직원의 자발적 기부와 함께 회사의 기부금이 더해진 매칭 펀드로 조성됐다.

AXA그룹도 프랑스 적십자를 통해 100만유로를 지원했다. 전 세계 AXA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모금활동을 진행, 그룹 차원의 매칭 펀딩을 통해 모로코 이재민을 지원할 계획이다.


기욤 미라보 악사손보 대표이사는 "AXA손해보험 임직원 일동은 모로코 정부와 국민들에 깊은 위로와 애도의 뜻을 표하며 이재민들의 빠른 생활 안정과 신속한 피해 복구를 위해 구호에 동참했다"며 "예기치 못한 지진 피해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을 모로코 지역 주민들이 고통은 덜고 하루빨리 평온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악사손보는 지난 2월에도 튀르키예·시리아에 발생한 지진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아동을 돕기 위한 긴급구호금을 유니세프를 통해 지원했다. 지난해에는 세계 물의 날을 기념해 깨끗한 식수를 전달하는 우크라이나 긴급구호 기부 캠페인, 2021년에는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 나무 심기의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