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3대질병·중증치매까지… 삼성생명 `인생보장보험`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주보험 하나로 5대 핵심 질병 및 사망 보장
건강관리 '케어(Care)50+' 서비스…간병 보장 강화
삼성생명은 진단부터 요양까지 보장하는 '삼성 고품격 인생보장보험' 상품을 19일부터 판매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주보험 가입만으로 3대 질병(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과 중증장기요양 및 중증치매 상태 등 총 5개의 핵심 질병 진단 시 최초 1회에 한해 가입금액의 130%를 종신까지 보장한다. 또한 5대 진단 사유 발생 전에 사망 시에는 가입 금액의 100%를 사망보험금으로 지급한다.

또한 기존 건강보험 상품과 비교해 납입면제 범위를 확대했다. 주보험에서 보장하는 5대 진단과 함께 자궁암 및 전립선암, 급성뇌경색증Ⅱ 진단 확정 또는 장해지급률 50% 이상의 장해 상태가 되었을 경우 보험료 납입을 면제한다. '6대 진단 보험료 환급 특약' 가입 후 6대 질환 최초 진단 시에는 납입한 보험료의 일부를 약관에 따라 환급해 준다.

다양한 신규 특약도 담아냈다. 응급환자가 응급실에 내원하거나 중증응급환자가 민간구급차를 이용해 응급실에 내원하는 경우 해당 특약 가입을 통해 보장해 준다. 장기요양(1~5등급) 판정 시 요양 전문간호사의 자택 치료 등 재가급여도 관련 특약 가입 시 보장한다.

삼성 건강관리 서비스 '시그니처' 신규 개발로 간병 보장도 강화했다. 해당 서비스는 전용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진단보험금 발생자 정기 채팅 상담, 간호사 일대일 질환관리 서비스 등을 지원한다. 5대 질병 진단에 따른 보험금 지급일로부터 5년 이내에 입원 시 간병인 및 가사도우미 지원이 필요한 경우 10회 한도로 이용할 수 있다. 만약 상품 가입 시 월납입보험료가 10만원 이상이라면 '케어(Care)50+' 서비스가 추가된다. 이 경우 기본 10회 제공되는 입원 간병인 또는 가사도우미 지원이 케어(Care)50+ 서비스로 50회가 더해져 서비스 이용기간(5년) 내 최대 60회까지 이용할 수 있다.

가입 대상은 30세부터 최대 65세까지다. 납입기간은 10, 15, 20, 25년납 중 선택할 수 있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4050세대 고객의 관심이 높은 5대 핵심 질병 보장은 물론 납입면제, 환급 특약 및 건강관리 서비스까지 업그레이드한 상품"이라며 "합리적인 보험료로 질병, 간병 보장에 관심이 많은 고객들에게 적합하다"고 설명했다.임성원기자 sone@dt.co.kr

3대질병·중증치매까지… 삼성생명 `인생보장보험`
삼성생명이 19일부터 진단 및 요양을 보장하는 '삼성 고품격 인생보장보험' 상품을 판매한다. [사진=삼성생명]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