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원희룡 "GTX-B 노선 춘천 연장, 전국 최우선 순위로 고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김진태 강원지사, 元에 GTX-B 춘천 연장 조기 추진 건의
원희룡 "GTX-B 노선 춘천 연장, 전국 최우선 순위로 고려"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은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고, GTX-B 노선 춘천 연장을 전국에서 최우선 순위로 고려하고 있다. 교통과 관광의 확충이 강원특별자치도 발전의 시작인 만큼 교통망 구축을 위해 도와 늘 소통하겠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18일 김진태 강원도지사와 만난 자리에서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 춘천 연장 조기 추진 건의에 이같이 답변했다.

GTX B노선 춘천 연장사업은 인천 송도~남양주 마석 구간을 예정했던 노선의 종점을 기존 경춘선으로 춘천까지 연장하는 것이다.

노선을 춘천까지 55.7km 연장하면 춘천역에서 서울역까지 55분에 도착할 수 있고, 용산역까지는 63분이 걸린다.

기존 ITX-청춘 열차보다 소요 시간을 17분 단축하고, 서울 주요 도심을 환승 없이 이동할 수 있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용문~홍천 광역철도 사업 조기 착공을 위해 연내 예비타당성조사를 신청해 줄 것과 원주~춘천~철원 내륙순환철도 사업을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해달라고 요청했다.

원 장관은 "올해 10월 중 기재부에 (용문~홍천 광역철도사업)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하겠다"며 "원주~춘천~철원 내륙순환철도 사업은 2025년에 수립하는 5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반영하도록 적극 검토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지사는 면담에 앞서 원희룡 장관에게 제1호 강원특별자치도 명예 도민 증서를 전달하고, 양구 백자 1점을 기념 선물로 선물했다. 이미연기자 enero2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