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DL이앤씨, 스마트 건설기술 `BIM 리딩사`로 선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DL이앤씨는 지난 13일 서울 강남구 건설회관에서 '스마트 건설 얼라이언스 건설정보모델링(BIM·Building Information Modeling) 기술위원회' 첫 회의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DL이앤씨를 비롯해 국토교통부, 건설기술연구원, 빌딩스마트협회 및 회원사 등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스마트 건설 얼라이언스는 지난 7월 국토부가 스마트 건설 기술의 개발부터 실증, 확산에 이르기까지 기업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해 협력하도록 구성한 민·관·학 협의체다.

DL이앤씨는 6개 스마트 건설 분야 가운데 BIM 리딩사로 선정됐다. 건설 중소·벤처기업을 이끌며 BIM 확산 방안을 논의하는 등 업계 혁신을 주도하는 역할을 맡았다. DL이앤시는 이번 회의를 시작으로 기술·기준 개발, 제도·정책 제안, 인력 육성·인증, 활용 모니터링·지원 등 논의를 통해 업계의 BIM 전환을 가속할 계획이다.

BIM은 CAD(Computer Aided Design) 건축설계 기법에서 한걸음 나아가 3D모델을 기반으로 건설 프로젝트의 기획, 설계, 시공, 유지관리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정보를 통합 관리하는 기술이다.

설계, 시공상 문제점을 사전에 파악하고, 데이터 기반의 신속한 의사결정을 지원해 생산성과 안전성을 제고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DL이앤씨는 2020년 건설 업계 최초로 모든 공동주택 현장에 BIM 기술을 적용했으며, 현재는 국내 건설사 가운데 최대 규모로 BIM 전담팀을 운영 중이다.박순원기자 ssun@dt.co.kr

DL이앤씨, 스마트 건설기술 `BIM 리딩사`로 선정
지난 13일 서울 강남구 건설회관에서 열린 '스마트건설 얼라이언스 BIM 기술위원회' 킥오프(Kick Off) 회의에서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