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웹툰올 손잡은 하나증권 `웹툰 조각투자` 길 닦는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하나증권은 웹툰을 활용해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는 웹툰올과 조각투자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웹툰올은 웹툰을 기반으로 지적재산(IP)수익권 디지털거래 플랫폼을 개발해 운영하고 있으며 웹툰, 영화, 드라마 등 각종 콘텐츠를 기획해 제작하고 있다. 또한 증강현실(AR)을 활용한 체험 전시용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으며 인공지능(AI) 웹툰으로 교육 솔루션도 개발하고 있다.

하나증권은 웹툰올과 업무협약을 맺어 웹툰에도 조각 투자를 할 수 있는 길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웹툰올은 상품 거래를 위한 플랫폼을 개발해 제공하고, 하나증권은 거래에 필요한 계좌관리와 신탁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한편 하나증권은 프린트베이커리, 아이티센, 다날엔터테인먼트 등 주요 업체들과 업무협약을 체결, 예술품·금과 은·모바일콘텐츠 등 다양한 기초자산으로 조각투자 플랫폼과 증권형 토큰 비즈니스를 협업해 왔다.


최근에는 메이드코퍼레이션, 에어드랍과 대체불가능토큰(NFT), 메타버스 등 디지털 공동마케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이젤과는 글로벌 예술품 STO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도 맺은 바 있다.
임상수 하나증권 부사장은 "최근 웹툰을 기반으로 한 영화와 드라마가 많이 제작되며 흥행몰이를 하고 있어 웹툰에 대한 관심이 여느 때보다 높은 상황"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으로 하나증권은 고객들이 평소 관심있는 작품들에 투자 할 수 있는 길을 여는 계기를 만들었다"고 말했다.신하연기자 summer@dt.co.kr

웹툰올 손잡은 하나증권 `웹툰 조각투자` 길 닦는다
(왼쪽부터)류제영 웹툰올 전무, 김현모 웹툰올 부사장, 임상수 하나증권 WM그룹장, 최성기 웹툰올 대표이사, 박상빈 하나증권 연금신탁본부장, 최원영 하나증권 디지털본부장이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하나증권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