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첫 `디지털인재 리더스 클럽`에 KT·엘리스그룹·크래프톤 선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첫 `디지털인재 리더스 클럽`에 KT·엘리스그룹·크래프톤 선정
디지털 인재 얼라이언스와 IITP(정보통신기획평가원)은 '디지털인재 리더스 클럽'에 KT, 엘리스그룹, 크래프톤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디지털인재 리더스 클럽'은 기업의 자체 디지털 교육과정 운영 등을 통해 디지털 인재 양성에 있어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기업을 격려하고, 민간의 자발적 참여로 디지털 혁신 문화를 사회 전반으로 확산시키기 위해 마련한 인증 절차다. 국내 다수 대·중소 디지털 기업이 지원했으며,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심의위원회가 교육과정 품질, 인재양성 투자계획, 양성된 인재 활용계획, 디지털 혁신 문화 확산을 위한 파급효과 등을 평가해 3개사를 최종 선정했다.

대표적 디지털인재 양성기업으로 선정된 KT는 내년까지 에이블 스쿨 운영으로 3600명의 인재를 양성하고 실무형 디지털 콘텐츠 지속개발 및 파트너십을 확대할 예정이다. 아울러 2025년까지 인재양성 기반 조성에 400억원을 누적 투자할 계획이다.

엘리스그룹는 내년 2월까지 초중고교 디지털 교육 프로그램인 디지털새싹캠프 운영을 통해 4300여명을 양성할 예정이다. K-디지털 트레이닝 프로그램으로 1300여명 양성 및 기관·기업 재직자 교육 집중 운영, 온라인 교육 실습 플랫폼 '엘리스 LXP' 고도화 등도 계획하고 있다.


크래프톤은 2025년까지 크래프톤 정글 및 게임랩, 베터그라운드, 크래프톤 AI펠로우십 등 진로 탐색, 산업경험 제공, 연구인력 양성까지 SW(소프트웨어)·게임 분야의 단계별 디지털 인재양성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연 1000명 규모의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며, 이를 위한 자체 캠퍼스 또한 구축 중이다.
'디지털인재 리더스 클럽'에 선정된 기업에게는 '디지털 인재 얼라이언스 민간위원장' 명의의 인증서를 수여하고 별도의 심의를 거쳐 우수기업에 대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을 시상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클라우드 자원(IaaS) 서비스 무상 제공, 정부 교육과정 우수 수료생 풀 제공을 통해 우선 채용 기회를 부여하는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함으로써 디지털 인재양성 생태계 활성화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디지털 인재 얼라이언스와 IITP 측은 "인재발굴-양성-채용의 전 주기 지원체계 구축 및 디지털 인재양성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내년부터 리더스 클럽 선정을 점진적으로 확대할 것"이라며 "얼라이언스 온라인 채용관 및 SW인재 페스티벌 내 공동채용관 운영, 재직자 대상 디지털 교육과정 운영, 얼라이언스 총회 12월 개최 등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