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동아ST 美자회사, 비알코올성지방간염약 개발 속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동아에스티는 자회사 뉴로보 파마슈티컬스가 NASH(비알코올성지방간염) 치료제 'DA-1241'의 글로벌 임상 2상 첫 환자 투약을 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뉴로보 파마슈티컬스는 지난 5월 미국 FDA(식품의약국)로부터 DA-1241 임상 2상을 승인받았다. 지난 8월 미국 임상시험위원회(IRB) 승인을 받고 임상 대상자 스크리닝을 거쳐 첫 임상 환자 등록까지 마쳤다.

첫 환자 투약은 지난 14일 미국에 소재한 지정된 임상시험 기관에서 진행됐다. 임상은 DA-1241의 효능과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NASH 환자 86명을 대상으로 16주간 다기관, 무작위 배정, 이중 눈가림, 위약 대조, 평행 비교 방식으로 진행된다.

DA-1241은 GPR119 작용제 기전 계열 내 최초 신약이다. 전임상에서 NASH 치료제 개발 가능성이 확인됐다. DA-1241 투여 후 간경화, 염증, 섬유화, 지질 대사, 포도당 조절 등의 개선 효과를 확인했다. 뉴로보 파마슈티컬스는 DA-1241 글로벌 임상 2상을 내년 하반기에 종료할 계획이다. 뉴로보 파마슈티컬스는 미국 보스턴에 위치한 나스닥 상장사다. DA-1241과 DA-1726의 글로벌 개발과 상업화를 담당하는 동아쏘시오그룹의 글로벌 R&D 전진기지다. GLP1R·GCGR 이중 작용제로서 비만과 NASH 치료제로 개발 중인 DA-1726은 올해 하반기에 글로벌 임상 1상 IND를 제출할 예정이다.


뉴로보 파마슈티컬스 관계자는 "DA-1241의 글로벌 임상 2상의 첫 번째 환자 투약으로 임상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며 "최초의 NASH 치료제 타이틀을 거머쥐도록 글로벌 임상 2상을 성공적으로 완료하겠다"고 말했다.강민성기자 kms@dt.co.kr
동아ST 美자회사, 비알코올성지방간염약 개발 속도
동아에스티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