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서울시, 추석 전통시장 최대 30% 할인... 주변도로도 24시간 무료 주차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서울시, 추석 전통시장 최대 30% 할인... 주변도로도 24시간 무료 주차
서울 시내 전통시장 106곳에서 추석맞이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연합뉴스 제공.

서울시는 18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시내 106개 전통시장에서 제수용품과 농수축산물을 5~3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는 '추석 명절 특별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광장시장, 목동깨비시장, 대조시장, 장미제일시장, 까치산시장, 답십리시장, 비단길현대시장 등 총 23개 자치구, 106개 시장과 상점가가 행사에 참여한다. 화곡중앙시장, 사당1동먹자골목 등에서는 취약계층에 음식을 전달하는 나눔행사를 진행하고, 정릉시장과 망원시장 등에서는 전통놀이 같은 체험행사를 진행한다. 행사기간 동안 온라인 소비문화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을 지원하기 위한 온라인 특별할인판매전도 이어진다. 남대문시장, 왕십리 무학봉시장, 강남개포시장 등 총 63개 전통시장 상품을 쿠팡이츠, 네이버 동네시장 장보기 등 4개 주요 온라인쇼핑플랫폼에서 최대 3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서울시는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의 불편을 덜어주기 위해 다음 달 3일까지 무료 주·정차 대상 시장을 기존 35개에서 92개로 확대한다. 무료주차 대상 시장 명단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재용 서울시 노동공정상생정책관은 "전통시장들의 다양한 추석 이벤트와 온라인 특별할인판매전을 통해 장바구니 물가 상승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과 상인들이 모두 풍성한 한가위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남석기자 kn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