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몸 비율 좋아서”…여고생 몰래 찍은 30대男 입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여고생들을 휴대전화 카메라로 몰래 촬영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는 전날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카메라 등 이용촬영 혐의로 30대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 14일 오후 4시쯤 부천시 한 고교 인근 버스정류장에서 지나가는 여고생들을 휴대전화 카메라로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의 휴대전화 4대를 디지털 포렌식(증거 추출)하는 등 여죄 여부를 수사 중이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여학생들의 (몸)비율이 좋아 보여 촬영했다. 성적인 목적은 없었다"고 주장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몸 비율 좋아서”…여고생 몰래 찍은 30대男 입건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