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 울산 주물공장 용광로서 쇳물 폭발…작업자 1명 숨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16일 오전 8시 44분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의 한 주물공장 용광로 쇳물에서 폭발이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 사고로 용광로 위에서 작업하던 50대 A씨가 아래로 추락해 숨졌다.

A씨는 당시 혼자 쇳물을 이동시키는 작업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폭발로 주변에 쇳물이 튀었으나 화재로 확산하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공장 내부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속보] 울산 주물공장 용광로서 쇳물 폭발…작업자 1명 숨져
16일 오전 울산시 울주군 한 차량 주물류 생산 공장 용광로 쇳물에서 폭발이 발생해 작업자 1명이 숨졌다. 사진은 사고 현장 모습. [울산소방본부 제공. 울산=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