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세계 핵천체물리학자들 `우주비밀` 밝히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IBS, 17-22일 '우주 속 원자핵 국제심포지엄'
중이온가속기 빔 시운전 결과, 천체물리 연구
기초과학연구원(IBS) 희귀 핵 연구단과 중이온가속기연구소는 17일부터 22일까지 대전 IBS 과학문화센터에서 '제17회 우주 속의 원자핵 국제심포지엄'을 공동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핵 천체물리 분야 최대 규모 국제학회다. 올해는 한국 중이온가속기인 '라온'의 빔 시운전 결과와 핵물리학 실험·이론, 천체물리학 시뮬레이션, 천문학 관측결과 등 최신 연구동향을 공유·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심포지엄에는 세계적 석학인 마이클 비셔 미국 노터데임대 교수, 카지노 토시타카 중국 베이항대·일본 국립천문대 교수 등 우주와 물질 기원을 연구하는 20개국 200여 명의 과학자들이 참여한다.

심포지엄위원장인 한인식 IBS 희귀 핵 연구단장은 "이 심포지엄은 우리나라 핵천체물리학의 높아진 위상을 세계 무대에 보여주고, 국내외 연구자들과 연구 교류와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중요한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세계 핵천체물리학자들 `우주비밀` 밝히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