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대웅테라퓨틱스, 안약 형태 당뇨망막병증 치료제 1상 계획 승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대웅그룹 계열사인 대웅테라퓨틱스는 약물을 눈에 떨어뜨리는 점안제(안약) 형태 당뇨망막병증 치료제 후보물질 'DWRX2008'의 임상 1상 시험계획을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승인받았다고 15일 밝혔다.

DWRX2008은 대웅제약이 국산 36호 신약으로 개발한 먹는 당뇨병 치료제 '엔블로'의 주성분 '이나보글리플로진'의 투여 경로를 변경한 것이다. 대웅테라퓨틱스는 DWRX2008이 개발되면 세계 최초 점안제 형태의 당뇨망막병증 치료제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대웅테라퓨틱스는 올해 4분기 시작 예정인 임상 1상에서 DWRX2008의 안전성, 국소 내약성, 약동학 특성을 확인하고, 유효성 탐색을 목적으로 하는 임상 2상 진입의 가능성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당뇨망막병증은 당뇨병으로 인해 망막 미세혈관계에 순환 장애가 발생함으로써 시력 저하와 실명을 일으키는 당뇨 합병증으로, 현재는 안구 내로 약물을 직접 주입하는 항체치료 주사제만 개발된 상황이라고 회사는 전했다. 회사는 앞서 비임상 단계에서 영장류의 자연 발생한 당뇨망막병증 및 당뇨황반부종 모델에 2개월간 점안 투여한 결과, 대조약물인 애플리버셉트와 유사한 수준의 황반 부종 감소를 확인했으며 안구 후방으로 충분한 약물 전달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강복기 대웅테라퓨틱스 대표는 "DWRX2008은 난치성 안구질환으로 고통받는 환자에게 치료 효과나 사용 편의성 측면에서 현재 안구 내 직접 주사하는 항체치료제를 대체할 수 있는 게임체인저가 될 수 있다"며 "기존 항체치료제에 반응하지 않거나, 침습적인 투여 방법으로 고통받는 환자에게 병용투여 선택지 또한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대웅테라퓨틱스, 안약 형태 당뇨망막병증 치료제 1상 계획 승인
대웅테라퓨틱스 연구 모습. 대웅테라퓨틱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