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제일기획, 한국·중국·홍콩서 `1위 광고회사` 선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제일기획, 한국·중국·홍콩서 `1위 광고회사` 선정
캠페인 브리프 아시아에서 발표한 한국·중국·홍콩 지역 광고회사 크리에이티브 순위. 제일기획 제공



제일기획은 한국, 중국, 홍콩 등 아시아 3개 지역에서 크리에이티브 역량이 뛰어난 광고회사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글로벌 광고 전문 매체 '캠페인 브리프 아시아'가 지난해 1월부터 올해 8월까지 11개 주요 국제 광고제 수상 성과를 집계해 발표한 순위에서 제일기획 본사(한국)와 홍콩법인(홍콩), 자회사 펑타이(중국)가 각 지역에서 1위를 석권했다.

제일기획 본사는 경찰청과 진행한 '똑똑' 캠페인이 칸 라이언즈 그랑프리를 비롯해 여러 글로벌 광고제에서 수상한 데 힘입어 한국 1위를 차지했다.

똑똑 캠페인은 가정 폭력 등 피해자가 가해자와 함께 있는 상황에서도 말없이 112 신고를 할 수 있도록 한 아이디어로 실제 경찰청 신고 시스템에 적용돼 유의미한 성과를 낸 점에서 국내외에서 호평을 얻었다. 현재까지 글로벌 광고제 누적 수상 실적은 그랑프리 9개를 포함해 총 45개에 이른다.

중국총괄 산하 홍콩법인과 자회사 펑타이는 협업을 진행한 '난독증 캠페인'과 '코스트 오브 불링' 캠페인 수상 성과를 앞세워 각각 홍콩과 중국에서 1위에 올랐다. 두 캠페인은 공통적으로 젊은 세대가 즐기는 게임을 활용해 각각 어린이 난독증과 온라인 괴롭힘 문제를 해결하는 데 기여하며 좋은 반응을 얻었다.

특히 아시아 최대 광고시장인 중국에서 제일기획이 처음으로 크리에이티브 1위 광고회사로 선정되고, 홍콩에서는 2018년부터 6년 연속 1위를 지킨 점에서 의미가 크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제일기획 관계자는 "앞으로도 아시아는 물론 세계 전역에서 소비자와 클라이언트, 그리고 세상을 위한 혁신적이고 새로운 가치를 만드는 솔루션을 지속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박은희기자 eh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