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컴투스, `스트라이커즈1945: RE` 글로벌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컴투스, `스트라이커즈1945: RE` 글로벌 출시
'스트라이커즈1945: RE'. 컴투스 제공

컴투스는 비행 슈팅 게임 '스트라이커즈1945: RE'를 글로벌 시장에 정식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스트라이커즈1945: RE'는 일본 게임사 사이쿄의 '스트라이커즈1945' 시리즈 IP(지식재산권)를 기반으로 국내 개발사 피버 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 비행 슈팅 게임이다. 기존 작품 속 비행 기체는 물론이고 스테이지와 챕터별 보스의 패턴까지 원작의 재미는 살리면서 스테이지별 스킬 조합과 기체 강화 등 성장 요소들을 도입했다.

특히 경험치 획득에 따른 레벨업 시스템을 통해 다양한 스킬 조합이 가능하다. 유저는 레이저나 유도 미사일과 같은 스킬을 골라 극도의 공격력을 추구하거나 엔진 강화와 같은 기체 능력, 데미지 감소나 체력 회복 같은 방어적 스킬을 선택해 안정적인 플레이를 할 수 있다. 이를 토대로 같은 스테이지를 다른 형태의 조합으로 클리어하는 다채로운 전략적 플레이가 가능하다.

일일 미션과 도전 모드 등 출시 단계부터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공격 없이 회피만으로 게임 내 재화인 코인을 획득하는 일일 미션과 스테이지를 클리어한 후 해당 스테이지를 3단계로 나눠 플레이 가능한 도전 모드가 대표적이다.

언어는 한국어를 비롯해 영어, 일본어, 독일어, 프랑스어, 포르투갈어, 태국어, 베트남어 등 총 10개를 지원한다.

한지훈 컴투스 게임사업부문장은 "'스트라이커즈1945: RE'는 원작의 감성에 새로운 시스템까지 갖춰 한층 더 발전한 모습으로 재탄생한 작품"이라며 "글로벌 170여개 국가의 오락실 세대는 물론이고 캐주얼 게임을 선호하는 유저층까지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