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체중·뇌건강… `캐즐`로 건강퍼즐 완성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롯데헬스케어 디지털플랫폼 선봬
AI 알고리즘 데이터분석 차별화
건강검진·유전자 검사 등과 연계
개인 맞춤형 건강관리에 최적화
체중·뇌건강… `캐즐`로 건강퍼즐 완성
이훈기 롯데헬스케어 대표가 14일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열린 캐즐 그랜드 오픈 미디어 데이에서 발표하고 있다. 롯데헬스케어 제공

롯데헬스케어가 개인 맞춤형 건강관리 플랫폼 '캐즐'을 출시하며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롯데헬스케어는 지난해 4월 롯데지주로부터 700억원을 출자받아 설립됐다.

14일 롯데헬스케어는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캐즐 그랜드 오픈 미디어 데이'를 열고 사업 계획과 플랫폼 기능, 보안 정책 등을 발표했다. 캐즐은 롯데헬스케어가 18일부터 정식 서비스할 플랫폼 이름이다. '건강관리(Care)를 퍼즐(Puzzle) 맞추기처럼 즐겁게 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 플랫폼에는 소비자가 제공에 동의한 건강검진 데이터와 건강 설문정보, 유전자 검사 결과와 실시간으로 직접 기록할 수 있는 운동, 식단, 섭취 영양제 정보 등이 모인다. 이들 데이터를 AI(인공지능) 알고리즘으로 통합 분석해 맞춤형 건강 정보와 쇼핑 편의를 제공받을 수 있다.

체중·뇌건강… `캐즐`로 건강퍼즐 완성
우웅조 롯데헬스케어 본부장이 14일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캐즐 그랜드 오픈 미디어 데이'를 열고 사업계획을 소개하고 있다. 롯데헬스케어 제공

캐즐은 입점 파트너사들과 협업해 디지털 헬스케어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개방형 플랫폼으로 설계됐다. 롯데그룹 계열사는 물론 파트너사의 서비스를 연계해 다른 건강관리 플랫폼과 차별화를 꾀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롯데헬스케어는 오는 11월 '마인드카페'를 운영하는 디지털 멘탈케어 스타트업 '아토머스'와 협업해 캐즐 안에서 정신건강 상담 서비스를 시작한다. 또 내년 3월에는 단순한 식단관리가 아니라 사용자의 라이프로그, 유전자 특성, 의료데이터 분석, 마이크로바이옴 기반의 장건강 관리까지 아우르는 맞춤형 체중 관리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 내년 6월에는 '비컨'과 함께 두피와 피부 관리 서비스를, 내년 11월에는 '아이메디신'과 뇌건강 관리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이와 함께 유전체 분석 전문기업 테라젠바이오와 함께 설립한 '테라젠헬스'를 통해 유전자 검사 서비스 '프롬진(Fromgene)'을 내놓는다. 영양소, 피부, 모발, 식습관, 운동 특성 등 69가지의 유전자 DTC(Direct To Consumer) 검사결과를 제공하는데, 개인의 유전적 장점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19가지의 캐릭터로 표현해 보여준다.

캐즐은 별도의 회원 가입 절차가 필요 없이, 간단한 본인 인증만으로 바로 사용할 수 있게 해 사용자 접근성을 높였다. 캐즐 가입 시 건강검진 정보 제공 및 활용에 동의하는 경우,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과거 10년 간의 건강검진 데이터를 불러와 AI(인공지능) 알고리즘을 통해 비교 분석해 주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여기에 건강설문과 의료정보 입력, 유전자 검사까지 받으면 사용자는 더 개인화된 맞춤형 서비스를 받게 된다.

체중·뇌건강… `캐즐`로 건강퍼즐 완성
이훈기 롯데헬스케어 대표가 14일 오전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캐즐 그랜드 오픈 미디어 데이'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강민성 기자

이훈기 롯데헬스케어 대표는 "B2C사업에 대한 롯데그룹의 성공노하우와 인프라를 활용해 국내에 없던 '헬스케어 플레이그라운드(Healthcare Playground)'를 만드는데 집중했다"며 "캐즐이 대한민국 국민 건강증진에 기여하고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의 발전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