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 리비아 내무부 "홍수 사망자 5300명 넘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속보] 리비아 내무부 "홍수 사망자 5300명 넘어"
12일(현지시간) 리비아 북동부 데르나주의 거리가 폭풍우 '다니엘' 영향으로 폐허가 된 모습. 다니엘 영향으로 데르나주 등지에서 홍수가 발생해 5천300명 이상이 사망했다. [데르나[리비아] 로이터=연합뉴스]

대홍수가 발생한 리비아에서 사망자가 5000명이 넘었다고 AP통신이 리비아 국영통신을 인용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리비아 내무부 대변인은 동북부 데르나 지역에서만 사망자가 5300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앞서 데르나 지역 당국은 사망자수를 2300명으로 집계했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