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방역` 정은경 전 질병청장,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임상교수로 임용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방역` 정은경 전 질병청장,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임상교수로 임용
정은경 전 질병관리청장 [연합뉴스]

국내 코로나19 방역을 이끈 정은경 전 질병관리청장이 모교인 서울대학교병원 임상교수로 임용됐다.

서울대병원은 6일 정 전 청장이 지난 1일부로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임상교수(기금)로 임용됐다고 밝혔다. 임기는 2029년 8월31일까지다.

기금 임상교수는 서울대학교기금교수운영규정 및 서울대학교병원설치법에 따라 학생교육, 훈련, 연구, 진료사업과 기타 국민 보건 향상에 필요한 사업을 수행하기 위하여 임용된다.

다만 정 전 청장은 환자 진료 업무를 하지는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정 전 총장은 서울대 의대 졸업 후 서울대병원에서 가정의학과 전문의를 취득했고, 동 대학 보건대학원에서 보건학 석사를, 의대에서 예방의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보건복지부 질병정책과장과 질병관리본부장을 거쳐 2020년 9월 차관급으로 승격한 질병관리청의 초대 청장을 지냈다.
퇴임 후에는 분당서울대병원 감염병정책연구위원으로 활동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