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B증권, 장애인 사업장 문구세트 그룹홈에 기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B증권은 지난달 30일 지분투자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브라보비버에서 생산한 문구세트를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에 기부했다고 4일 밝혔다.

KB증권은 장애인 고용 확산 일환으로 지난 1월 '브라보비버 경기' 설립시 지분투자에 참여했으며, 이번에 브라보비버에서 생산한 문구류를 구입해 어려운 환경의 아동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자라나는데 도움이 되고자 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에 기부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브라보비버는 민간 기업의 지분투자를 받아 설립하고 발달장애인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사회적 기업 베어베터가 지원하는 사업장으로 문구류, 커피 드립백, 수제 과일청 등을 생산하고 있다.

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는 학대, 방임, 부모의 이혼, 빈곤 등으로 사회적인 보호가 필요한 아동을 가정과 같은 환경에서 보호 양육하는 소규모 아동보호시설인 공동생활가정(그룹홈)의 협의체로, 기부한 문구세트는 협의회 400여개 회원시설에 지원될 예정이다.

양창호 KB증권 경영지원본부장은 "앞으로 분기별로 브라보비버에서 생산되는 물품들을 구입해 기부할 계획"이며, "장애인 일자리 창출과 함께 장애인들이 만드는 물품을 사회에 나누면서 가치를 공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윤희기자 stels@dt.co.kr



KB증권, 장애인 사업장 문구세트 그룹홈에 기부
서울 중구 을지로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 사무실에서 KB증권 양창호(오른쪽) 경영지원본부장이 이상윤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 회장에게 기부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KB증권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