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유라클, 이마트 `모바일 스마트 오피스` 재구축 완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유라클, 이마트 `모바일 스마트 오피스` 재구축 완료


유라클은 이마트의 '모바일 스마트 오피스' 사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사업을 통해 이마트는 유라클 모바일 표준 플랫폼 '모피어스'로 모바일 개발 환경을 재구축하고 품질·발주·재고·물류 관리 같은 업무를 이기종 플랫폼과 연계해 모바일로 수행할 수 있게 됐다.

'모피어스' 기반으로 모바일 스마트 오피스 앱을 AWS(아마존웹서비스) 같은 퍼블릭 클라우드에 데브옵스(DevOps) 환경으로 구축함으로써 앱 개발·운영·배포 효율성을 높였다. 클라우드 환경의 자원·시스템 사용 현황에 대한 실시간 모니터링도 가능해졌다. 앱 재설치 없이 리소스 업데이트를 통해 화면과 기능 개선을 적용할 수 있게 됐고, 필요 시 강제 업데이트가 가능하도록 개발해 버전 관리를 용이하게 했다.


운영과 개발뿐만 아니라 사용자 측면에서도 개선이 이뤄졌다. 유라클은 PC 버전의 이마트 ERP(전사자원관리)시스템과 모바일 스마트 오피스 앱의 UI·UX(사용자 인터페이스·경험)를 공유하고 데이터를 연동함으로써 업무의 연속성과 편의성을 높이도록 했다. 이를 통해 이마트는 언제 어디서나 모바일 또는 태블릿으로도 업무를 수행할 수 있게 됐다.
이마트 담당자는 "유라클의 우수한 모바일 업무환경 구현 노하우와 책임감 덕분에 이번 사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할 수 있었다"며 "앱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추가적으로 유라클에 스마트 오피스 앱 운영 사업을 맡기게 됐다"고 전했다.

권태일 유라클 대표는 "모바일로도 PC와 동일한 업무환경을 구현해야 사용자 만족도와 사용성이 높다"며 "유라클은 다양한 업계의 수많은 모바일 오피스 앱을 구축한 역량을 보유,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