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코람코, 동서울농협과 ‘맞손’…신탁 자금조달 다각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코람코, 동서울농협과 ‘맞손’…신탁 자금조달 다각화
코람코자산신탁 제공.



코람코자산신탁(코람코)은 동서울농업협동조합과 '상생발전과 부동산금융 및 부동산신탁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고 신탁자금조달 전반의 안정성을 강화한다고 8일 밝혔다.

서울 중랑구 동서울농협 본점 대강당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는 이충성 코람코 신탁부문대표, 김학균 동서울농협 신용상임이사를 비롯해 양사 주요 임직원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코람코와 동서울농협이 각사의 전문성과 핵심역량을 공유하고 부동산관련 대출과 자금운용 등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는 것을 주요 골자로 한다.

또한 환경·사회·지배구조(ESG)경영과 사회공헌활동 실천방안을 함께 모색, 코람코는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동서울농협은 부동산 투자에 대한 저변을 확대할 전망이다.

코람코는 부동산신탁과 리츠, 부동산펀드 등 사업을 영위하는 부동산금융회사로 지난 2015년 국내 최초의 신탁방식 정비사업지인 '안양 호계동 재건축사업'을 수주해 약 40개월 만에 준공과 입주를 완료했으며 현재까지 총 4개 정비사업지를 성공적으로 준공시킨 바 있다. 최근 서울 서부권 재건축 '대어'인 신월시영 재건축 우선협상자로 선정되며 신탁방식 정비사업 분야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동서울농협은 약 2조원의 예수금을 보유하고 있는 최상위권 규모 단위농협으로 신용업무, 농축산물 유통, 농축산업지도 등을 영위하고 있다.

이충성 전무는 "동서울농협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부동산신탁업무 전반의 안정성을 강화하고 개발사업에 따른 자금조달 불확실성을 제거할 것"이라며 "나아가 두 회사의 역량을 모아 지역사회와 동반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함께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학균 상임이사는 "코람코자산신탁의 부동산 금융과 개발사업 노하우 공유를 통해 부동산신탁 활성화와 서민금융기관으로서의 금융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