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톰 크루즈, 29일 방한…`미션 임파서블 7` 감독·배우 동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기자회견·레드카펫 등 행사 예정...영화 12일 개봉
영화 '미션 임파서블: 데드 레코닝 파트 원'(이하 '미션 임파서블 7') 개봉을 앞두고 할리우드 스타 톰 크루즈가 이달 29일 영화 홍보차 내한한다고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가 8일 밝혔다.

톰 크루즈는 '미션 임파서블 7'을 연출한 크리스토퍼 맥쿼리 감독, 이 영화의 출연 배우 사이먼 페그, 헤일리 앳웰, 바네사 커비, 폼 클레멘티에프 등과 함께 한국을 찾는다.

이들은 한국에서 기자회견과 레드카펫 행사 등을 할 예정이다.

톰 크루즈의 한국 방문은 이번이 11번째다. 그는 지난해 6월에도 '탑건: 매버릭' 홍보차 한국을 찾았다. 꾸준한 방한에 '친절한 톰 아저씨'라는 별명이 붙기도 했다.

다음 달 12일 개봉하는 '미션 임파서블 7'은 '미션 임파서블' 시리즈의 일곱 번째 작품으로, 인류를 위협할 새로운 무기가 잘못된 자의 손에 넘어가지 않도록 추적하던 에단 헌트(톰 크루즈)와 IMF팀이 미스터리하고 강력한 적을 만나게 되면서 팀의 운명과 임무 사이 위태로운 대결을 펼치는 액션 블록버스터다. 강현철기자 hckang@dt.co.kr







톰 크루즈, 29일 방한…`미션 임파서블 7` 감독·배우 동행
'미션 임파서블 7'의 한 장면[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