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타다 "호출한 아파트 동 앞까지 찾아갈게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대단지 아파트 내 탑승 위치 최적화 시범 도입
타다 "호출한 아파트 동 앞까지 찾아갈게요"
타다의 운영사 브이씨엔씨(VCNC)가 이용자가 호출한 아파트 동 앞에서 탑승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탑승 위치 최적화 서비스를 시범 도입한다. 브이씨엔씨 제공

타다의 운영사 브이씨엔씨(VCNC)가 이용자가 호출한 아파트 동 앞에서 탑승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탑승 위치 최적화 서비스를 시범 도입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시범 서비스는 서울 내 대단지 아파트 반포자이, 헬리오시티, 아시아선수촌, DMC 센트럴자이 등 70여곳을 대상으로 한다. 지상 차량 이동을 통제한 아파트 단지의 경우 이용자가 호출한 동과 연결된 주차장 앞까지 찾아간다.

매끄러운 사용 경험을 위해 넓은 장소에서 이용자와 드라이버가 더 잘 만날 수 있도록 탑승 위치를 추천해주는 서비스도 도입했다. 잠실 롯데월드나 삼성동 코엑스, 여의도 IFC몰 등 랜드마크·주요 명소에서 타다를 호출하면 탑승하기 좋은 위치를 자동으로 추천해 핀포인트를 옮겨준다.


타다는 이번 서비스 도입을 계기로 서비스 적용 대상 단지와 건물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타다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 도입을 통해 이용자와 드라이버의 탑승 경험을 비약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택시 호출부터 하차까지 물 흐르듯 매끄러운 경험을 제공해 최상의 만족감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