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6월 임업인`에 김은실 대표…임산물 가공 통해 임업소득 기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지역주민과 상생 발전..청정임산물 경쟁력 높여
산림청은 '6월 이달의 임업인'으로 강원 춘천에서 지역 특산물인 잣을 활용해 가공·판매하는 김은실 농업회사법인 하늘비 대표를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김 대표는 17년 전 귀산촌한 후 임산물 생산과 가공, 유통을 통해 고소득을 올리는 성공한 여성 임업인이다. 1차 산업으로 인식되는 임업이 고부가가치 사업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2017년부터 임산물 유통·가공시설 설치, 마을 특화작목사업 추진, 체험상품 개발·육성 등 적극적인 임업활동을 통해 청정임산물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특히 지역 주민들이 생산한 잣을 직접 수매해 가공하고, 안정적인 판로 개척을 통해 마을 주민의 매출 상승 향상과 지역 발전에 앞장섰다.

김은실 대표는 "앞으로 잣나무숲의 지속가능한 산림경영과 관광상품 개발을 통해 마을 주민들이 꾸준한 소득을 얻도록 도움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6월 임업인`에 김은실 대표…임산물 가공 통해 임업소득 기여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