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4세대로 전환한 실손보험, 6개월 이내에 청약철회 가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금감원, 건강상태·이용성향 고려
"4세대로 전환한 실손보험, 6개월 이내에 청약철회 가능"
사진=연합뉴스

1세대 실손보험을 유지하던 A씨는 설계사가 보험료가 저렴한 4세대 실손보험도 한방 치료비를 보상한다고 해 4세대 실손보험으로 전환했다. 이후 한방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보험금을 청구했으나, 보험회사가 보험금 지급을 거절해 전환 철회를 요구했다.

B씨는 설계사가 전화로 4세대 실손보험으로 전환을 권유하면서 기존 보험과 4세대 실손보험의 비교 설명내용이 길어진다는 이유로 온라인 전환신청을 권유해 간편하게 4세대 실손보험으로 전환했다. 계약전환 후에 본인처럼 보험금 청구가 잦은 경우 4세대 실손보험도 보험료가 크게 인상될 수 있다는 정보를 듣고 전환 철회를 요구했다.

1일 금융감독원은 실손의료보험 가입 시 유의사항을 안내하면서 4세대 실손보험 전환 시 본인의 건강상태, 의료 이용성향 등을 충분히 고려해 전환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특히 한방치료 비급여 의료비 등 기존 실손보험과 4세대 실손보험의 보장범위가 다를 수 있는 점을 유의해야 한다.

전환청약서에 자필서명을 하거나 완전판매 모니터링에 대답하는 행위는 향후 민원 발생 시 보험회사가 완전판매를 주장하는 자료로 사용하게 되므로 설계사의 설명내용을 충분히 이해하고 신중히 서명·답변해야 한다.

계약전환을 철회하려면 전환 청약 후 6개월 이내에 청약철회 의사를 표시해야 한다. 다만 철회 신청일이 전환청약일부터 3개월이 지난 경우에는 3개월이 지난날부터 철회 신청일 사이에 보험금 지급사유가 발생하지 않은 계약에 한정된다.

4세대 실손보험의 비급여 특약은 비급여 보험금 수령액에 따라 차년도 보험료가 차등 부과되므로 본인의 비급여 항목 의료이용이 많은 경우 보험료가 인상될 수 있다는 점을 알고 가입해야 한다.

반대로 실손보험의 갱신보험료가 부담돼 계약해지를 고려하는 경우 4세대 실손보험 전환을 고려해볼 수 있다. 4세대 실손보험에 신규 가입하면 별도 심사를 받게 되나 기존 실손보험을 4세대 실손보험으로 전환하면 무심사로 전환할 수 있다.이밖에 유병력자 실손보험 계약자는 보험회사에 3년마다 재가입 의사를 표시하지 않으면 계약이 종료될 수 있음을 유의해야 한다. 보험기간 중에 계약자의 주소가 변경될 경우 이를 보험회사에 통지하지 않으면, 보험회사의 재가입안내문을 수령할 수 없어 실손보험이 종료처리되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다.강길홍기자 sliz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