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 美 부채한도 합의안, ‘공화당 다수’ 하원 통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조 바이든 대통령과 케빈 매카시 하원 의장이 합의한 미국 연방정부 부채한도 협상안이 31일(현지시간) 미국 하원을 통과했다.

미 하원은 31일 이날 전체회의에서 찬성 314표, 반대 117표, 기권 4표로 연방정부 부채한도 합의안을 가결시켰다. 해당 법안은 이르면 1일 미 상원에서 표결 절차를 거친다.

이번 합의안에는 미 대선 이후인 2025년 1월까지 부채한도 적용을 유예하는 대신 올해 10월부터 시작되는 2024 회계연도에 비 국방 분야 지출을 동결 수준으로 유지하고 2025년에는 1% 증액 상한선을 설정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2024 회계연도에 군사 분야 지출은 3%가량 증액되고, 복지프로그램 수급 요건을 강화하는 내용도 있다. 미 의회예산국(CBO)은 이 합의안 통과 시 향후 10년간 1조5천억 달러(약 1980조 원)가량의 적자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추산하기도 했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속보] 美 부채한도 합의안, ‘공화당 다수’ 하원 통과
미 국회의사당 건물. 연합뉴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