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여성 신체 몰래 찍은 사진이 4만장…지하철 현행범으로 잡힌 40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여성 신체 몰래 찍은 사진이 4만장…지하철 현행범으로 잡힌 40대
동대문경찰서[연합뉴스]

지하철 객차 안 등에서 불법촬영을 한 혐의(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위반상 카메라등이용촬영)를 받는 40대 남성 A씨가 지난 22일 체포됐다고 경찰이 30일 밝혔다.

경찰은 지난 22일 오후 5시10분께 서울 지하철 5호선 장한평역에서 "한 남성이 불법촬영을 하는 것 같다"는 승객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지하철 객차 안에서 현행범 체포했다.

당시 A씨 휴대전화에서는 열차에 탑승 중이던 여성 승객의 신체가 담긴 사진뿐 아니라 불법 촬영으로 의심되는 사진 4만장 이상이 발견됐다.


경찰은 26일 A씨의 휴대전화 포렌식 작업을 의뢰했으며 결과를 토대로 추가 범행 사실을 파악해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심승수기자 sss23@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