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건설, 대전 `힐스테이트 선화 더와이즈` 컨시어지 서비스로 차별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지하 5층~지상 49층, 5개동, 전용면적 84~174㎡ 총 851세대 규모
현대건설, 대전 `힐스테이트 선화 더와이즈` 컨시어지 서비스로 차별화
힐스테이트 선화 더와이즈.

<사진=현대건설>



현대건설이 대전광역시 중구 선화동 일원에 공급하는 주상복합아파트 '힐스테이트 선화 더와이즈'에 최근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는 '컨시어지' 서비스를 도입, 주거 차별화에 나섰다.

컨시어지는 고객의 요구에 맞춰 모든 것을 일괄적으로 처리해주는 서비스다. 주로 호텔에서 제공하는 세탁과 청소, 음식제공, 발렛 등의 서비스를 통칭한다. 기존 아파트에서 부각되던 마감재, 브랜드, 위치 등 외형적인 요인을 넘어 커뮤니티와 서비스 등 삶의 질을 높여주는 주거상품이 인기를 얻고 있다.

힐스테이트 선화 더와이즈는 지하 5층~지상 49층, 5개동, 전용면적 84~174㎡ 총 851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국내 정상급 컨시어지 서비스 기업인 '돕다'와 업무협약을 맺고 대면형 컨시어지 서비스를 제공한다.

각 가구에 쓰레기 배출 대행 서비스와 컨시어지가 아이들과 영어로 대화하는 '키즈 케어 서비스' 등이 대표적이다. 또 청소와 세차, 세탁, 정리수납, 공항의전 등의 대행 업체를 추천해 주는 비대면 실비 서비스도 제공한다. 입주 후 2년간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후에는 입주민이 자유롭게 협의해 진행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교육특화 아파트로 다양한 교육 시스템과 프로그램도 제공된다. 대치동 학원가 출신 강사진으로 구성된 유명 학원 브랜드의 입점이 확정됐고, 키즈특화공간인 H-아이숲을 조성해 안전한 놀이공간도 확보했다.

이밖에 공유다이닝, 실내골프연습장, 스크린골프룸, 피트니스, 아이 돌봄센터, 주민공동시설 등 커뮤니티 시설도 함께 마련된다.

단지는 대전지하철 1호선 중앙로역 역세권 입지에 인근 충청권 광역철도 신설역인 중촌역이 예정돼 있고, 충청권 광역철도 2단계가 확정되면 신탄진~청주공항까지 연결돼 교통 여건도 향상될 전망이다.

분양 관계자는 "최근 부동산시장이 전반적으로 어려운 가운데 차별화된 서비스에 관심을 갖는 수요자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계약 조건을 알아보기 위해 견본주택에 방문해 상담을 진행하는 수요자들도 꾸준하다"고 전했다.

김남석기자 kn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