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이노션, 올해 광고상서 `5관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친환경 가치 전달 호평
이노션은 한국광고학회 주관의 '올해의 광고상'에서 최고상에 해당하는 그랑프리를 수상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노션은 이 외에도 대상 2개, 최우수상 2개 등 총 5개를 부문을 차지해 광고회사 중 최다 수상을 기록했다.

이노션이 그랑프리를 수상한 작품은 현대자동차그룹 '디어 마이 히어로'(수소청소트럭) 캠페인이다.

이 캠페인은 기존 내연기관 청소트럭의 한계를 극복한 세계 최초의 '수소청소트럭'으로 열악했던 환경미화원들의 업무 환경을 개선시킨 점을 알려 소비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이노션은 최근 해당 캠페인으로 아시아 태평양 주요 광고제인 '스파이크스 아시아'에서 그랑프리, '애드페스트'에서 금상을 차지한 후 국내 광고제의 최고상을 연이어 받아 아시아 글로벌 광고회사로서 크리에이티브를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현대차와 함께한 두 캠페인, '페트(PET)의 여정'과 '아웃클래스 그랜저'(Outclass GRANDEUR)는 온라인·모바일광고 부문과 통합미디어캠페인 부문에서 각각 대상을 수상했다.

페트의 여정 캠페인은 친환경 공유가치창출(CSV) 활동을 담은 홍보영상으로, 해양 폐플라스틱병이 친환경 차량의 소재로 업사이클링되는 여정을 보여줘 환경오염의 주가 되는 플라스틱 문제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했다.

아웃클래스 그랜저는 '디 올 뉴 그랜저'의 상품성을 표현하기 위해 다양한 콘셉트와 라이프스타일이 담긴 론칭 필름을 다채로운 사진과 라이브 포토(움직이는 사진) 형식으로 선보였다.

이 밖에 한화그룹 '솔라비하이브: 세상에서 가장 작은 기후행동가를 위한 집' 캠페인으로 브랜디드 콘텐츠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현대차 '당신을 향한 모빌리티' 캠페인으로 TV 부문 최우수상을 각각 수상했다.

김정아 이노션 부사장은 "국내외 시장에서 더 다양한 크리에이티브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장우진기자 jwj17@dt.co.kr



이노션, 올해 광고상서 `5관왕`
현대자동차그룹 수소청소트럭. 이노션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