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승리 거둔 우루과이 감독 "손흥민 보유한 한국, 경기력도 세계적" 극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승리 거둔 우루과이 감독 "손흥민 보유한 한국, 경기력도 세계적" 극찬
28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우루과이와의 평가전. 손흥민이 경기 종료 후 관중에 박수를 보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과의 평가전에서 승리를 거둔 마르셀로 브롤리 우루과이 축구대표팀 감독은 한국에 대해 "세계적인 무대에서 뛰는 손흥민(토트넘)을 보유했고, 경기력 자체도 세계적인 수준을 갖춘 팀"이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브롤리 감독이 이끄는 우루과이는 28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평가전에서 2-1로 이겼다. 경기 뒤 기자회견에 나선 브롤리 감독은 "한국은 젊고 능력 있는 좋은 선수들을 보유한 팀이다. 조직력이 뛰어나 오늘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고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그는 특히 "기동력이 좋은 것 같다. 공수 전환, 포지션 전환에서도 뛰어났다. 한국이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줬는데, 지금도 상당히 준비가 많이 된 팀"이라고 말했다.

우루과이는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에서 한국과 경쟁했다. 조별리그 1차전으로 치러진 맞대결이 0-0으로 끝난 가운데, 한국은 조 2위로 16강에 올랐고 우루과이는 3위로 탈락했다. 이후 우루과이는 세대교체를 단행했다. 우루과이는 센터백 디에고 고딘, 골잡이 루이스 수아레스 등 그간 우루과이 축구를 대표하던 베테랑들 없이 20대 중반의 어린 선수들 위주로 이번 동아시아 원정에 나서 일본과 1-1 무승부를 거두고 한국에는 2-1로 승리하는 좋은 성과를 냈다.

브롤리 감독도 우루과이 대표팀의 정식 감독이 아닌 임시 감독에 불과하다. 그의 본업은 우루과이 U-20 대표팀 감독이다. 브롤리 감독은 "젊은 선수들에게 기회를 주는 게 다가오는 북중미 월드컵 예선을 준비하고 장기적 목표를 이루는 데 도움을 준다고 생각했다"면서 "대표팀이 앞으로 가야 할 방향에서 이번 원정 경기가 도움이 된다면 만족한다"고 밝혔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승리 거둔 우루과이 감독 "손흥민 보유한 한국, 경기력도 세계적" 극찬
우루과이 브롤리 감독[대한축구협회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