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서유석 금투협회장, 캄보디아 재무차관과 금융협력 논의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서유석 금투협회장, 캄보디아 재무차관과 금융협력 논의
서유석 금융투자협회장(오른쪽)이 27일 서울 여의도 금투센터에서 캄보디아 재경부 뺀 티롱 차관과 간담회를 갖고 양국의 금융산업 협력 방안을 논의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금융투자협회 제공



서유석 금융투자협회 회장이 27일 금융투자협회에서 뺀 티롱(Pen Thirong) 캄보디아 재경부 차관 등 대표단 일행과 간담회를 열고 양국 금융투자 산업 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간담회에서 뺀 티롱 차관은 "2012년에 한국거래소와 캄보디아 정부가 공동 출자해 캄보디아 증권거래소(CSX)를 설립했다"며 "짧은 역사로 상장사의 숫자나 거래량이 많지는 않지만 정부 차원의 자본시장 활성화 계획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캄보디아 정부는 현재 정부예산 중 해외원조 비중 축소에 대비해 국채시장 활성화를 추진 중이다. 이와 관련, 한국의 국채시장 등 채권시장을 벤치마킹하기 위해 이번 대표단을 구성해 방문했다.

금융투자협회는 국내 장외 채권시장 전반에 대한 설명과 함께 채권거래시스템 K-Bond, 채권정보센터 운영 및 채권 발행 및 유통시장에서의 협회의 다양한 역할과 노하우를 공유했다.

서유석 회장은 "오래전부터 이어져 온 한-캄보디아 간 자본시장 분야의 협력 관계를 바탕으로, 향후 국내 회원사들이 캄보디아 진출 시 캄보디아 정부 당국 등과 긴밀하게 협력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