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마약 의혹` 유아인 "이건 공개소환, 부담감 너무 크다"…출석일정 재조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마약 의혹` 유아인 "이건 공개소환, 부담감 너무 크다"…출석일정 재조정
배우 유아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오는 24일 프로포폴 상습 투약 정황과 마약 성분 투약 의혹 등으로 경찰 소환 조사를 앞둔 배우 유아인 씨가 출석 일정을 변경해 달라는 의사를 경찰에 전달하며 출석 일정을 재조정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3일 SBS 보도에 따르면, 유 씨 측은 오늘 변호인단을 통해 관련 사건에 대한 간략한 입장문을 배포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도 유 씨 측이 출석 일정 변경을 요청하는 데 대해 별도의 입장을 밝힐 것으로 보인다.

유 씨 측은 "당초 경찰이 비공개로 소환한다고 했다가 소환 일정이 다 공개됐다. 사실상 공개소환"이라며 "유 씨가 심적으로 굉장한 부담감을 느끼고 있다"라는 입장이다.

경찰은 "일종의 수사 지연"이라면서도 "당장 (체포영장 등 수단으로) 신병을 확보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