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몰카 14대 설치 투숙객 100명 불법촬영한 30대…성관계 영상 보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몰카 14대 설치 투숙객 100명 불법촬영한 30대…성관계 영상 보관
인터넷 공유기로 위장한 카메라[인천 남동경찰서 제공]

인터넷 공유기로 위장한 카메라를 숙박업소 객실 안에 설치해 투숙객들을 불법 촬영한 30대 남성이 구속 상태로 재판을 받게 됐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인천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구미옥 부장검사)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카메라 등 이용촬영 등 혐의로 A(30)씨를 구속 기소했다.

A씨는 지난 1월부터 지난달까지 서울·인천·부산 등지 숙박업소 10곳 객실 안에 카메라 14대를 설치해 투숙객 100여명의 신체를 70차례 불법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인터넷 공유기로 위장한 카메라를 모텔이나 호텔 객실 내 TV 선반 등지에 설치해 침대 쪽을 촬영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호텔 직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위장 카메라를 모두 수거했다. 불법 촬영 영상은 유포되지는 않았다.

A씨는 또 자신이 성매매 여성과 성관계하는 장면을 불법 촬영한 뒤 영상을 보관한 혐의도 받았다. 검찰 관계자는 "A씨가 죄에 상응한 처벌을 받도록 재판에도 철저히 대비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불법 촬영 사건은 엄정하게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