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호텔 객실서 직접 대마 키운 40대 직원…동료 2명과 함께 피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호텔 객실서 직접 대마 키운 40대 직원…동료 2명과 함께 피워
대마초.<연합뉴스TV 제공>

인천의 한 호텔 객실에서 직접 대마를 키워 동료들과 함께 피운 40대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는 23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A(47)씨 등 호텔 직원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작년 인천 영종도의 한 호텔 객실에서 재배한 대마를 동료 직원 2명과 함께 피운 혐의를 받는다.


그는 이 호텔에서 숙박하며 직원으로 일했으며 자신이 머무른 객실에 전기 조명과 배수 시설을 설치해 놓고 대마를 직접 키웠다.
경찰은 A씨가 투숙한 객실에서 대마초 70g과 씨앗 형태인 대마 종자 155개를 찾아 압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과거에 마약 관련 처벌을 받은 전력은 없었다"며 "대마를 같이 피운 동료들과 함께 검찰에 송치했다"고 말했다.장환순기자 jangh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