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싸움 말린다고…교실서 친구 흉기로 수차례 찌른 중학생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싸움 말린다고…교실서 친구 흉기로 수차례 찌른 중학생
교실 책상[연합뉴스TV 제공]

인천 한 중학교 교실에서 같은 반 친구를 흉기로 찌른 10대 남학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7일 경찰에 따르면 인천 연수경찰서는 특수상해 혐의로 중학생 A(14)군을 불구속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

A군은 지난달 9일 오후 1시께 인천시 연수구 한 중학교 교실에서 같은 반 친구 B(14)군의 팔을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B군은 다른 친구와 싸우던 A군을 말리다가 흉기에 찔린 것으로 조사됐다.

B군은 팔 근육이 파열되는 등 전치 2주의 병원 진단을 받았다. 인천 동부교육지원청은 최근 학교폭력 대책심의위원회를 열고 A군에게 출석 정지와 사회봉사 등 처분을 했다.

경찰 관계자는 "A군 나이가 만 14세 미만의 촉법소년에는 해당하지 않아 형사 입건한 뒤 검찰에 송치했다"고 말했다.

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