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인천공항서 승객 118명 탄 여객기 `쾅` 충돌…날개 꼬리 파손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인천공항서 승객 118명 탄 여객기 `쾅` 충돌…날개 꼬리 파손돼
꼬리 부분 파손된 라오항공 여객기.<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인천공항서 승객 118명 탄 여객기 `쾅` 충돌…날개 꼬리 파손돼
19일 오전 9시4 5분께 인천공항 1터미널에서 라오항공 항공기와 에어프레미아 항공기가 부딪치는 사고가 발생했다.<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19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여객기 2대가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45분 무렵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유도로 인근에서 라오스 비엔티안으로 떠날 예정이었던 라오스 국적기 라오항공(QV924) 여객기와 견인을 받던 국내 항공사 에어프레미아(HL8517) 여객기가 추돌했다. 이 사고로 라오항공 여객기 꼬리 날개 일부가 파손됐고 에어프레미아 여객기는 오른쪽 날개 일부가 파손됐다.

라오항공 여객기에 승객 118명이 탑승하고 있었지만 다친 사람은 없었다. 에어프레미아 여객기도 탑승객이 모두 내린 상태라 인명 피해가 없었다.


이날 추돌 사고는 탑승객을 모두 태우고 이륙 준비 중이던 라오항공 여객기 꼬리 뒷날개를 토잉카로 견인받던 에어프레미아 여객기 날개가 부딪히면서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국토부 항공기사고조사위원회는 충돌한 항공기를 주기장으로 운송하고 견인차 운전자 등을 상대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