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스가구 살때 주의하세요"…경영 악화로 배송 지연

소비자원, 피해주의보 발령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울 서대문에 사는 김씨는 지난 10월 벤스가구에서 가구를 구매하고 185만원을 결제했다. A씨는 이후 배송 일정을 확인하려 했지만, 업체 연락이 두절돼 제품을 받지 못했다.

한국소비자원은 이처럼 최근 '주식회사 벤스코리아'와 관련한 소비자 피해가 급증하고 있다며 2일 피해주의보를 발령했다.

인터넷 쇼핑몰과 오프라인 전시장 등에서 가구를 판매하는 벤스가구는 최근 내부 경영 악화로 A/S와 배송 등을 지연해 소비자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올들어 지난달까지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벤스가구 관련 상담은 총 119건이었는데 이 가운데 73건이 11월에 집중됐다.

같은 기간 소비자원으로 접수된 피해구제 신청은 19건으로, 건당 금액이 수백만원에 달하는 경우도 있어 피해가 커질 우려가 있었다.

특히 현재는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 카드 결제 이용이 중단된 것으로 확인됐지만, 무통장 입금 방식으로는 여전히 구매가 가능한 상황이어서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소비자원은 해당 업체를 이용하지 말고, 피해를 본 소비자 중 카드 결제를 한 경우 즉시 카드사에 연락해 도움을 받으라고 당부했다. 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벤스가구 살때 주의하세요"…경영 악화로 배송 지연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