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치킨에서 담배튀김`…먹어보라던 매장 결국 "폐업하겠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치킨에서 담배튀김`…먹어보라던 매장 결국 "폐업하겠다"
배달 치킨 제품에서 나온 '담배 튀김'[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한 치킨 프랜차이즈의 배달 치킨 제품에서 기름에 튀긴 담배가 나온 사실이 온라인을 통해 알려지자 해당 가맹점은 본사 측에 폐업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문제가 된 매장은 한 프랜차이즈 치킨 전문점의 경남지역 가맹점인 것으로 확인됐다.

1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치킨을 시켰더니 담배 튀김이 왔다'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치킨 상자에서 담배가 나왔다"며 "매장에 전화했더니 사장이 '감자튀김 아니냐, 먹어보라'고 했다"며 "담배 제품명까지 적혀 있는데 '맛있게 드세요'라고 해서 어이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후 해당 사장이 방문해 직접 보고 담배임을 인정했다"며 "이와 관련해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신고했다. 본사에도 알렸으나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고 적었다.

프랜차이즈 본사 관계자는 "한 가맹점에서 조리와 위생 관련 문제가 있어서 15일간의 영업정지 처분을 했다"며 "해당 점주는 '다른 가맹점에 피해 주는 것을 원치 않는다'며 폐업하겠다고 알려왔다"고 설명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