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치마 두른 손태승 회장, MZ 직원들과 `요리 소통`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우리금융그룹 손태승 회장이 11일 '1일 쿠킹클래스' 행사에 참여, 젊은 직원들과 격의없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조직문화 혁신을 주도하는 MZ세대 직원들과 CEO의 '격의없는 소통'을 주제로 한 이날 행사에서 손 회장은 앞치마를 두르고 직접 만든 요리로 식사를 함께 하며 대화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평소 MZ세대 직원들과의 소통을 강조해 온 손 회장은 "직원들과 요리를 함께 하며 자연스럽게 가까워질 수 있었고, 또 많이 배울 수 있었다"면서 "리버스 멘토링(Reverse Mentoring)은 상하관계를 넘어서는 소통의 방법으로 앞으로도 임직원 간 이런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을 자주 갖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리버스 멘토링이란 직급이 낮은 직원이 선배나 경영진의 멘토가 되는 역멘토링을 말한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수평적 조직문화 확산을 위해 직위와 직급을 떠나 임직원들이 서로 편안하게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자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혜현기자 moone@dt.co.kr

앞치마 두른 손태승 회장, MZ 직원들과 `요리 소통`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앞줄 왼쪽 두번째)이 MZ세대 직원들과 리버스 멘토링에 나섰다. 우리금융그룹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