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오롤리데이 `NFT·메타버스 플랫폼` 개발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오롤리데이 `NFT·메타버스 플랫폼` 개발 지원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롤리조쓰컴퍼니와 NFT 플랫폼·메타버스 플랫폼 개발 협력 MOU(업무협약)를 맺었다고 26일 밝혔다.

롤리조쓰컴퍼니는 MZ 세대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못난이' 캐릭터를 활용한 제품과 콘텐츠를 선보이는 '오롤리데이'를 운영하고 있다. 오롤리데이는 강력한 IP(지식재산권)와 세계적인 팬덤을 바탕으로 NFT 발행은 물론 메타버스 생태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이번 MOU를 계기로 오롤리데이에 기업 전용 클라우드 '카카오 i 클라우드' 기반의 PaaS(서비스형 플랫폼)를 제공한다. 이를 토대로 오롤리데이의 NFT·메타버스 플랫폼 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양사는 또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제품·콘텐츠 제작, IP 기반 팬덤 등 커머스 비즈니스 기회 확장에도 힘을 모은다.

이동우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수석부사장은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기술력과 오롤리데이의 강력한 IP가 만나 NFT·메타버스 생태계를 확장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좋은 아이디어를 가진 기업이 NFT 비즈니스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다양한 모범 사례를 만들고 NFT 탈중앙화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지난 3월 NFT 프로젝트팀 '클레이 에이프 클럽'과 MOU를 맺고 NFT·메타버스 생태계 확장에 본격적으로 합류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