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서울남부지검 초임검사 1명 극단선택…"유서 여부 수사중"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서울남부지검 초임검사 1명 극단선택…"유서 여부 수사중"
서울 남부지검[연합뉴스]

서울 양천구 남부지검 청사에서 12일 오전 11시 23분께 현직검사 1명이 투신해 숨졌다.

12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서울남부지검 소속 초임검사인 A씨는 건물에서 동측 주차장으로 떨어져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사망했다.

서울 양천경찰서 관계자는 "극단적 선택을 했는지 유서 여부를 수사 중"이라고 말했다.

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