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웨이브, ‘영화 축제’ 연다…"150여개 역대 아카데미 관련작 제공"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웨이브, ‘영화 축제’ 연다…"150여개 역대 아카데미 관련작 제공"
웨이브 제공

웨이브는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을 앞두고 역대 수상작과 노미네이트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고 24일 발표했다.

'오스카상'이라 불리는 아카데미상은 미국 최고 권위 영화상이다. 우리나라의 경우 2020년 영화 '기생충'이 작품상과 감독상, 각본상, 국제극영화상 등을 받은 바 있다. 지난해에는 '미나리'의 윤여정 배우가 한국 배우 최초 오스카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웨이브 아카데미 라인업은 흥행과 명예를 모두 거머쥔 역대 수상작과 노미네이트작 등 약 150여개 작품이다.

우선 아카데미 작품상을 수상한 '반지의 제왕: 왕의 귀환' '시카고'를 비롯해 각본상을 거머쥔 '미드나잇 인 파리' '이터널 선샤인' 편집상 주인공 '매드 맥스: 분노의 도로' 화제의 분장상 '수어사이드 스쿼드' 시각효과상·음악효과상·촬영상을 차지한 '1917' 등 다양한 장르의 아카데미 수상작을 감상할 수 있다.


올해의 후보 작품들은 개별구매로 볼 수 있다. SF영화 사상 최고 화제작인 '듄'과 농인 배우 최초 남우조연상에 오른 작품 '코다' 마블의 새로운 슈퍼히어로가 탄생한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등 올해 오스카를 품을 예비 주인공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웨이브 관계자는 "후보에 오르는 것만으로도 명예를 얻는 아카데미 시상식인 만큼 역대 수상작부터 올해 시상식 VOD까지 웨이브에서 영화 축제를 즐기기 바란다"고 전했다.

유선희기자 view@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