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ESG 경영 실천"…솔트룩스, 코로나19 취약계층 후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ESG 경영 실천"…솔트룩스, 코로나19 취약계층 후원
최선숙(왼쪽)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 사무총장과 김태현 솔트룩스 이사가 기금 전달식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솔트룩스 제공>

인공지능 기업 솔트룩스가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를 통해 코로나19 취약계층 가정에 온정을 전달했다.

솔트룩스는 최근 협의회 측에 '1% 나눔 운동'으로 조성된 기금 4000만원을 전달했다. 전달한 기금은 코로나19 취약계층 가정의 난방용품 구입과 난방비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솔트룩스는 17년 전부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한 활동을 해 왔다. 1% 나눔 운동은 임직원들이 급여의 1%를 기부하면 회사가 동일 금액을 출연하는 '매칭 그랜트' 방식 기금 조성제도다. 이렇게 마련한 재원에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더해 △아동·청소년 가장, 노인·미혼모 등 소외계층과 저소득층 가구 대상 물품·금전 후원 △청소년 비전 코칭 △연탄 나눔 봉사 △무료 급식소 배식 봉사 등을 해 왔다. 현재까지 1% 나눔 운동에는 5억 원 이상의 기금이 누적 활용됐다. 서울시 아동들의 정보 격차를 해소를 위해 지역아동센터 내에 작은 도서관을 보급하는 민관협력 프로젝트인 '해다미 도서관 공간조성 사업'에 참여, 도서관 1개당 1000만원씩 현재까지 총 2억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솔트룩스 관계자는 "'세상 모든 사람이 자유롭게 지식을 소통하도록 돕겠다'는 기업 사명에 따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나눔문화 확산과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전사가 한마음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