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강화` 배우 김미수 사망…"추측성 보도 자제해달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설강화` 배우 김미수 사망…"추측성 보도 자제해달라"
김미수 배우[JTBC 제공]

JTBC 인기 드라마 '설강화'에 출연했던 배우 김미수가 30세의 나이로 사망했다.

소속사 풍경엔터테인먼트는 "김미수 배우가 5일 갑작스럽게 우리의 곁을 떠나게 됐다. 갑작스러운 비보에 유가족들이 너무 가슴 아파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어 "고인을 경건하게 추모할 수 있도록 루머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달라. 장례는 유가족의 뜻에 따라 비공개로 조용히 치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고인은 영화 '립스틱 레볼루션'(2018)으로 데뷔했으며, 영화 '메모리즈'(2019), '경미의 세계'(2019), 드라마 '루왁인간'(2019), '하이바이, 마마!'(2020), '출사표'(2020) 등에 출연했다.

현재 방영 중인 '설강화'에서는 여자 주인공 영로(지수 분)와 같은 기숙사를 사용하는 정의로운 여대생 여정민 역으로 활약하며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다. 현재 '설강화' 촬영은 모두 끝난 상태다.

빈소는 서울 노원구 공릉동 태릉성심장례식장에 차려졌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