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콤 `비마이유니콘`, 블록체인 활용 비상장주식 첫 거래

간편로그인, UI/UX 등 앱 개편 통해 이용자 편의성 증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코스콤 `비마이유니콘`, 블록체인 활용 비상장주식 첫 거래
<코스콤 제공>

코스콤이 운영하는 비상장주식 마켓 플랫폼 비마이유니콘(BMU)이 최근 모바일앱 개편에 나섰다. 또한 개편 이후 이달 중에 블록체인을 활용한 비상장주식 첫 거래에 성공했다.

코스콤은 25일 비상장주식 마켓 플랫폼 비마이유니콘이 사용자 편의성과 거래 안정성 향상을 위해 모바일앱을 개편했다고 밝혔다.

비마이유니콘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주권을 발행하지 않은 중소·벤처기업들이 주주명부를 클라우드(SaaS) 형태로 관리해 투자자들이 거래할 수 있는 비상장 주식 마켓 플랫폼이다.

이번 개편을 통해 공동인증서 없이도 이메일과 비밀번호만 이용해 로그일 할 수 있는 '간편로그인' 서비스를 도입했다. 또한 기존 기능들을 다섯 개의 주요 메뉴들로 통폐합해 사용성을 대폭 개선했다.

코스콤 측 은 "앱 리뉴얼 이후 이달 중순까지 비상장 주식이 BMU를 통해 3건 체결됐다"며 "앞으로 성장가능성이 높은 예비 유니콘 기업들이 BMU 플랫폼에 추가된다면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플랫폼 내 거래가 활발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더불어 코스콤은 비상장주식 정보, 통일주권 거래 중개 서비스 등 비상장주식 마켓 플랫폼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영석기자 ysl@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