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한컴MDS,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케어링크’ 인수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지분 63.4% 인수…데이터 분석 기반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추진
한컴MDS,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케어링크’ 인수
한글과컴퓨터그룹(회장 김상철)이 한컴MDS(대표 이창열, 전동욱)를 통해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케어링크의 지분 63.4%를 인수하고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에 나선다.

한컴MDS의 AI(인공지능) 및 클라우드 사업과 케어링크의 헬스케어 기술·서비스 역량을 연계해 데이터 분석 기반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추진한다. 우선 고객 동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AI가 건강검진을 설계해주는 '맞춤형 건강검진·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자체 유전자검사연구소를 설립해 유전자 데이터 기반 특화 서비스를 개발한다.

한컴MDS는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진출과 함께 인공지능, 클라우드, 모빌리티, 메타버스 등 신사업 비중을 확대하고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해 임베디드 솔루션 사업 의존도를 낮춘다는 계획이다.

한컴그룹은 그룹사인 한컴헬스케어의 진단키트 및 진단 솔루션 사업, 한컴피플의 시니어케어 서비스 등 그룹 내 헬스케어 사업과의 시너지에도 기대를 걸고 있다.

2016년 설립된 케어링크(대표 천창기)는 건강검진 대행 플랫폼 '케어헬스', 유전자 검사 서비스 등 건강검진·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전국 410개 병원과 제휴해 안정적인 검진 네트워크를 확보하고, 고객 특성과 수요에 적합한 건강검진 서비스를 지원한다. 특히, 국내 최초로 유전자 검사와 건강검진을 결합한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AI 기반 건강검진 항목 추천 특허와 10만건 이상의 의료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세계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은 2023년 약 409조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며, 국내 시장 역시 11조7000억원 규모로 연평균 16% 이상 성장이 기대된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