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양건영 시공 ‘구미 송정 범양레우스 센트럴포레’ 견본주택 연일 사전방문고객 호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범양건영 시공 ‘구미 송정 범양레우스 센트럴포레’ 견본주택 연일 사전방문고객 호황
사진= 구미 송정 범양레우스 센트럴포레 견본주택 모습

전국에 브랜드 아파트를 선보이며 호평을 받고 있는 범양건영이 지난 9일 구미의 중심지인 송정동에 '구미 송정 범양레우스 센트럴포레'를 오픈 하면서 연일 많은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국내 굴지의 건설사인 범양건영이 시공을 맡은 점 과 구미 중심 생활권에서 누릴 수 있는 교통, 교육등 각종 생활 인프라에 입주민의 편리를 위한 특화설계까지 더해져 견본주택을 방문한이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구미 원도심인 송정동 일원에 총 486세대로 들어설 '구미 송정 범양레우스 센트럴포레'총 486세대로 전용면적 59m²타입 140세대, 84m²타입 346세대, 공동주택 지하 3층 ~ 지상 최대 27층 6개 동 규모의 인기 높은 중소형 평형대로 공급되며 대부분 세대가 남향위주로 배치된다. 단지는 지상주차장을 없앤 공원형 아파트로 들어설 계획이다.

차량 10분 거리에 구미역, 사곡역(신설)이 위치해 있어 광역도시철도 이슈의 최대 수혜지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한 종합터미널이 근접해 있으며 차병원, 순천향대구미병원 이용이 용이한 위치에 있다, 송정초, 광평중, 송정여중, 금오고 등이 근접해 있으며 특히 광평중은 단지와 200m 거리에 위치해 있어서 도보권 통학이 가능하다.

중심생활권을 누리는 입지를 선점한 구미 송정 범양레우스 센트럴포레는 1km 이내에 구미의 교통, 쇼핑, 생활 등 각종 인프라가 형성되어 있다.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한 종합터미널이 근접해 있으며 차병원, 순천향대구미병원 이용이 용이한 위치에 있다, 송정초, 광평중, 송정여중, 금오고 등이 근접해 있으며 특히 광평중은 단지와 200m 거리에 위치해 있어서 도보권 통학이 가능하다.

구미IC, 구미중앙로의 사통팔달 교통망은 물론 롯데마트, 이마트, 홈플러스가 가까워 편리한 쇼핑환경을 갖추었다. 일부 고층세대는 금오산 전망도 가능하며 단지 앞 원평공원과 금오산 전망, 인근 시민운동장에서 쾌적한 자연환경도 누릴 수 있다. 차량 10분 거리에 구미역, 사곡역(신설)이 위치해 있어 광역도시철도 이슈의 최대 수혜지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경북 구미·칠곡~대구~경북 경산을 잇는 대구권 광역철도가 오는 2023년 개통한다는 소식에 신규 정거장 7곳의 부동산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 대구권 광역철도는 사업비 1515억 원을 들여 기존 일반철도 선로를 개량해 전동차를 투입하는 비수도권 첫 사업이며 총연장 61.8㎞ 구간에 정거장 7곳이 설치된다. 정거장은 구미, 사곡(신설), 왜관, 서대구(신설), 대구, 동대구, 경산이며 이 구간에는 출퇴근 시간대 15분, 평상시 20분 간격으로 하루 편도 61회 운행될 예정이며 완공시 광역 철도망의 수혜도 기대된다.

실내공간 특화설계로 공간 활용도를 높였다. 전용면적 59㎡ 타입은 실용성높인 수납장과 안방 드레스룸, 침실 붙박이장이 적용되며, 전용면적 84㎡ 타입에는 알파룸 공간을 제공하여 생활패턴에 맞게 사용할 수 있게 설계된다. 일부세대는 채광과 환기가 우수한 4베이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 외에도 현관 수납장과 다용도실을 마련하여 곳곳에서 가성비 높은 수납공간이 마련된다. 지상은 공원형 단지로 주차장은 주차유도시스템과 주차위치 인식시스템을 탑재한 100% 지하주차장으로 설계된다. 각 세대 내에는 스마트 폰으로 제어할 수 있는 IoT 월패드와 스마트 스위치 등의 스마트시스템이 설치되며, 입주민의 생활보호를 위한 스마트 도어카메라, 방범시스템, 스마트폰을 이용해 공동현관문 자동열림과 엘리베이터 호출기능을 갖춘 스마트시스템도 도입한다.

한편 구미 송정 범양레우스 센트럴포레의 견본주택은 구미 종합버스터미널 인근에 마련되어 있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홈페이지를 통한 사전예약 방문제로 운영 중이며 좀더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 또는 대표번호를 통해 문의 가능하다.

정승훈기자 april24@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