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클라우드 기반 DT 사업 확대 나선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삼성SDS 클라우드 기반 DT 사업 확대 나선다
황성우 삼성SDS 대표(가운데)와 빌 맥더멋 서비스나우 CEO(왼쪽), 김규하 서비스나우 한국대표가 29일 삼성SDS 잠실캠퍼스에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삼성SDS 제공

삼성SDS가 클라우드 기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사업 확대를 위해 미국에 본사를 둔 서비스나우와 전략적 협력을 추진한다.

서비스나우는 '나우플랫폼'(Now Platform) 기반 IT서비스관리(ITSM) 솔루션 등을 중심으로 더 나은 업무 환경을 제공하는 글로벌 디지털 워크플로우 기업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삼성SDS는 서비스나우 나우플랫폼 컨설팅·구축·운영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브리티'(Brity) RPA(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 챗봇 등 자사 업종 특화 솔루션과 연계해 기업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기업에서 공통 적용되는 업무를 최적화한 '표준모델'을 확보해 삼성 관계사와 외부 고객사를 대상으로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두 회사는 자연어 이해, 인공지능 등 디지털 신기술 분야 협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사업 기회를 공동 발굴하기로 했다. 또한, 정기협의체를 운영하면서 협약 성과를 지속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김규하 서비스나우 한국대표는 "삼성SDS와의 협력을 통해 양사의 전문성, 국내 전담팀, 현대화된 워크플로우 플랫폼의 강점을 결합함으로써 고객의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하고 기술투자에 대한 비즈니스 가치를 올리겠다"고 밝혔다.

강석립 삼성SDS IT혁신사업부장(부사장)은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고객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적극 지원하고, 글로벌 수준의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서비스 사업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