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창흠 "2·4 대책, 역대급 인센티브…사업 참여 안할 이유 없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박상길 기자]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이 2·4 대책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그는 인센티브가 역대 최고 수준이라 토지주나 조합이 모두 참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변창흠 국토부 장관은 16일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2·4 대책에 역대 가장 강력한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강제할 수 있는 수단까지 넣었으며, 총체적 지원을 할 수 있는 제도적 시스템도 마련했기 때문에 상당 부분 실효성이 있다"고 말했다. 사업 속도 측면에서나 토지주·조합의 이익 측면에서 봐도 사업을 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는 게 변창흠 국토부 장관의 설명이다.

변창흠 국토부 장관은 "사업에 동의하지 않는 주민에 대비해 설득을 위한 여러 방안도 마련했다"며 "결국 설득이 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2·4 대책에 기초 지자체장들의 반응이 좋다고 소개했다. 변창흠 국토부 장관은 "자치단체장들을 만나면 너무 반응이 좋다"며 "지자체 입장에서도 지역 개발을 위한 메뉴가 많아 입맛대로 고를 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변창흠 국토부 장관은 공공 직접 시행 정비사업을 추진하면 기존 조합장이 기득권을 포기해야 하는 것과 관련해 조합장들을 적극 포용하고 사업을 함께 이끌어나갈 파트너로 만들겠다는 방침이다.

변창흠 국토부 장관은 "조합장은 전문성이 있고 사업에 대한 애착도 많아 잘 활용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적절한 대우를 해주고 필요하면 급여도 줘 중요한 사업 파트너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변창흠 "2·4 대책, 역대급 인센티브…사업 참여 안할 이유 없어"
변창흠(사진) 국토교통부 장관이 연합뉴스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