쎄미시스코, 경형전기車 EV Z 첫 출고

라이브 스트리밍 방식 생중계
렌트카·배달업체 등 첫차 주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쎄미시스코, 경형전기車 EV Z 첫 출고
이순종(오른쪽 두번째) 쎄미시스코 대표 등 참석자들이 5일 진행된 'EV Z' 출고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쎄미시스코 제공


[디지털타임스 장우진 기자] 코스닥 상장사 쎄미시스코는 스마트EV 세종공장에서 경형전기차 'EV Z'(이브이 제타) 첫 출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날 기념식은 라이브 스트리밍 방식으로 페이스북 등에 생중계됐으며 경기도 거주 주부, 제주도 소재 우도전기렌트카, 강원도 정선의 배달전문업체 배달청이 등이 첫 차의 주인이 됐다.

EV Z는 지난달 30일 국토부와 환경부의 인증 절차를 모두 마치고 전기차 국가보조금이 689만원으로 확정됐다. EV Z의 출시 가격은 2750만 원으로 국고 보조금과 지자체 추가 보조금 적용 시 수도권과 6대 광역시 내에서는 1360만~1610만원에 구입할 수 있다.

쎄미시스코는 2000년에 설립한 반도체 및 OLED 디스플레이 솔루션 전문 기업으로 EV Z를 통해 제2의 도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순종 대표는 "전기차에서 가장 중요한 항목인 가격 면에서 흉내 낼 수 없는 가격이 될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여 출시했다"며 "개인 고객이나 법인 고객 모두에게 만족을 줄 수 있는 자동차회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